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2008/01/07 11:42    조회수 : 1031    추천수 : 0
글쓴이 : admin
제목 : 현대차, 투싼 「파워-업」모델 출시

- 최대출력 5마력 향상으로 동급 최고수준의 동력성능 확보
- MP3, AUX 등 편의사양 기본 적용으로 젊은 고객층의 요구 만족
- 투싼-싼타페 로드트립 이벤트 등 글로벌 프로모션 강화

현대자동차(회장 鄭夢九)는 동력성능을 강화하고 기본 상품성을 보강한 투싼「파워-업」모델을 3일(목)부터 시판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투싼「파워-업」모델은 ▲5마력 향상된 엔진 출력 ▲MP3, AUX 기능이 추가된 신형 오디오 기본 적용 ▲운전석 파워시트 옵션 적용 등으로 고객의 만족도와 상품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투싼「파워-업」모델은 기존 2.0 VGT 디젤엔진의 냉각기능을 강화하고 내구성을 보강, 최대출력을 146마력에서 151마력으로 향상시켜 동급 최고수준의 동력성능을 확보했다.

또한 투싼「파워-업」모델은 젊은 층의 사용 빈도가 높은 MP3, AUX 기능이 내장된 신형 오디오를 기본 적용해 젊은 고객의 취향을 적극 반영했다.

이밖에도 운전자의 편의성이 높아 선호도가 높은 운전석 파워시트를 2.0 MXL 모델에 옵션으로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현대차는 투싼 파워-업 모델 출시로 다시 한 번 판매 붐 조성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현대차는 이를 위해 동급 최고 수준의 동력성능을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한편, 2007년 12월, 2008년 1월 중 투싼과 싼타페 출고 고객 중 20명을 선정, 차명이자 미국의 대표적인 휴양도시인 투싼-싼타페 로드트립 이벤트를 개최하는 등 글로벌 프로모션 전략도 병행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투싼은 2004년 첫 출시 이후 지금까지 약 14만대의 판매대수를 기록하며 젊은 층으로부터 꾸준히 인기를 받고 있는 SUV”라며, “이번 성능개선과 상품성 강화로 동급 최강 SUV 자리를 지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투싼은 지난 11월 미국 소비자 전문지 컨슈머리포트의 추천차종에 선정된 바 있으며, 지난 6월에도 미국 자동차 전문 컨설팅 업체인 오토퍼시픽의 소비자 만족도 조사에서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투싼 「파워-업」모델의 판매가격은 ▲디젤 모델은 JX 기본형 1,910만원, MX 고급형 2,163만원, MXL 고급형 2,349만원, 40주년 스페셜 팩 2,095만원 ▲가솔린 모델은 MX 1,737만원 MXL 1,948만원 (2WD, 자동 변속기 기준)이다.

※ 투싼은 미국 남서부 애리조나주의 대표적인 관광명소이며, 싼타페는 미국 뉴멕시코주의 주도로 대표적인 관광 휴양지임.

자료제공: 현대자동차

 
이전글 스카니아, 인천에 상용차 정비센터 오픈
다음글 크라이슬러 코리아, ‘2008 짚 윈터 캠프’ 개최


 
         
 
Untitled Document